뉴스 > 포토

효린, 반짝이 옷보다 빛나는 '꿀벅지'

기사입력 2021-02-01 16:25:52 l 최종수정 2021-02-01 16:28:52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씨스타 출신 가수 효린이 건강미 넘치는 근황을 전했다.

효린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말 없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효린은 숏팬츠 반짝이 의상에 긴 탈색 머리를 늘어뜨린 채 포즈를 취했다. 명품 브랜드 벨트 아래로 섬세한 근육의 쭉 뻗은 각선미가 빛난다. 그저 마르기만 한게 아니라 평소 스쿼트 등으로 가꾼 탄탄한 몸매에서 건강미가 넘친다.

효린 특유의 구릿빛 피부와 소멸할듯한 작은 얼굴의 비율이 그냥 찍어도 화보를 완성했다.

효린은 지난해 '세이 마이 네임(SAY MY NAME)'을 발매했다.

sje@mkinternet.com

사진|효린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