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정혜영, 이 미모가 49세 애넷맘? 불변의 여신

기사입력 2021-03-10 11:26:06 l 최종수정 2021-03-10 11:29:02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지누션 션의 아내이자 배우 정혜영이 레전드 미모를 뽐냈다.

션은 9일 자신의 SNS에 "Beautiful Woman"이라며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에는 하늘색 정장을 입고 단아하면서도 아름다운 미모를 뽐내고 있는 정혜영이 눈길을 끈다.

정혜영은 1973년생으로 한국 나이 기준 49세가 됐다. 션은 2004년 정혜영과 결혼해 슬하에 2남 2녀를 두고 있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