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이병헌♥' 이민정, 둘째 계획 질문에 "인력으로 되는 것 아냐"

기사입력 2020-12-30 09:52:45 l 최종수정 2020-12-30 10:03:3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보미 인턴기자]

배우 이민정이 둘째 계획 질문에 센스있는 답변을 내놨다.

이민정은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과 함께 "나 어릴때도 화질 좋은 카메라가 있었다면"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민정은 유치원 단체복을 입고 과일을 먹고 있다. 똘망똘망한 눈과 깜찍한 표정이 눈길을 끈다. 지금과 다를 바 없는 완벽한 외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이민정은 이 게시물에 달린 팬들의 댓글에 답글을 남기기도 했다. 그는 "답장 받으면 소원이 없을 것 같아요"라는 팬의 댓글에 "이제 모든 소원 없어짐", "답장 한번만요"라는 글에는 "한번! 두번이요ㅋㅋ"라는 답글을 남겼다.

한 팬이 "둘째는 이민정님 닮은 딸 낳으세요"라고 댓글을 달자 이민정은 "그게 인력으로 되는 게 아니라서...."라는 센스있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민정은 지난 2013년 배우 이병헌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stpress2@mkinternet.com

사진|이민정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