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박하선, 떡잎부터 완성형 미모...'본투비 패션 리더'

기사입력 2021-01-28 13:30:49 l 최종수정 2021-01-28 13:33:40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예지 인턴기자]

배우 박하선이 어린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박하선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서울집에 나온, 아빠가 급 찍어 보내준 어린 시절"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머리를 정갈하게 묶은 박하선은 지금과 똑같은 뚜렷한 이목구비를 자랑한다. 꼬마 박하선은 분홍색 반소매 카디건과 빨간 바지, 빨간 구두를 매치하는 과감한 패션을 선보였다. 또 다른 사진 속 박하선은 노란색 투피스를 입고 뚱한 표정을 짓고 있다.

누리꾼들은 "박하선 씨는 어릴 때도 패피", "완전 멋쟁이였네", "어렸을 때부터 역시 다르네요", "너무 귀여워요"라고 반응했다.

한편, 박하선은 카카오TV 웹드라마 '며느라기'에서 요즘 시대 평범한 며느리 민사린 역할로 열연 중이다. JTBC 예능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에도 출연해 가수 성시경과 남매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stpress1@mkinternet.com

사진| 박하선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