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엄현경, 8등신 비율 뽐내며 "나 불렀어?

기사입력 2022-03-03 13:50:20 l 최종수정 2022-03-03 14:05:45
엄현경이 패션센스를 한껏 뽐냈다.

배우 엄현경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음? 나 불렀어? 점점 봄이 오고 있네요. 오늘도 파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네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엄현경은 길쭉한 기럭지와 화려한 비주얼로 시선을 모았다. 그는 단정한 투피스에서 밝은색 재킷과 부츠컷 팬츠의 코디 등 다양한 의상을 입고 여러 포즈를 취하면서 8등신 비율과 아름다운 자태를 과시했다.

그룹 레인보우 출신 배우 오승아는 댓글에 "이쁜 울언닝♥"라고 달며 친분을 드러냈다.

엄현경은 MBC 일일드라마 '두 번째 남편'에서 붕선화 역으로 열연하고 있다. '두 번째 남편'은 멈출 수 없는 욕망이 빚은 비극으로 억울하게 가족을 잃은 한 여인이 엇갈린 운명과 사랑 속에서 복수에 나서게 되는 격정 로맨스 드라마다.

[이유리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사진| 엄현경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들의 직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