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진화♥' 함소원, 완벽 비키니 자태 자랑…45세 아이 엄마 맞아?

기사입력 2020-10-09 16:35:02 l 최종수정 2020-10-09 16:40:10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배우 함소원이 비키니 자태를 자랑했다.

함소원은 9일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입고 파티하던 시절을 뒤로 하고, 이젠 혜정 엄마로 2년. 언제까지 처녀 때 입던 비키니 입을 수 있을까?"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함소원은 "올해가 마지막일까 걱정이 앞서는데 남편이 위로하듯 예쁘다고 해주네요. 내년엔 입을 수 있으려나. 내년에 46살인데"라고 덧붙였다.

사진 속 함소원은 비키니를 입고 군살 없는 몸매를 자랑하고 있다. 특히 함소원의 나이는 45세로, 한 아이의 엄마라 더욱 눈길을 끈다.

한편 함소원은 18세 연하 남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을 두고 있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