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포토] 구혜선·안서현, 함께 포즈를

기사입력 2022-10-05 21:30:16 l
아시아 최대 영화축제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이 5일 오후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렸다.

배우 구혜선과 안서현이 레드카펫을 오르고 있다.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정상화 되어 열리는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는 5일부터 14일까지 10일간 영화팬들과 만난다.

[부산=강영국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