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후덕해진 이승연, 다이어트 성공했나…‘리즈 갱신’ 미모

기사입력 2020-12-20 16:42:14 l 최종수정 2020-12-20 16:49:1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후덕해진 근황으로 충격을 줬던 배우 이승연이 다시 리즈 시절 미모를 되찾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승연은 20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아고 따숩다 단체패딩 얼떨결에 크리스마스 선물로 잘 입을게요 희영 언니 오랜만에 우리 너무 반가웠어”라는 글과 함께 쇄골이 드러나는 날씬해진 사진을 올렸다.

지난 5월 갑상선 기능 저하증 진단을 받고 투병 중인 이승연은 최근 “건강을 위해” 체중 감량을 예고한 바 있다.

2007년 두 살 연하의 재미교포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12살 딸 하나를 둔 이승연은 “나이가 있는데 아직 아이가 어려서 건강한 모습으로 아이와 더 오래 함께 하고 싶은 마음에 건강에 대한 니즈가 크게 되는 것 같다”며 “꼭 다이어트에 성공해 건강한 엄마의 모습을 아이에게도 보여주고 싶다”며 다이어트 성공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