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대도서관♥' 윰댕, 다이어트 성공 근황 "신장이식 후 72kg까지 쪘었다"

기사입력 2021-01-18 09:26:08 l 최종수정 2021-01-18 22:30:00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인기 유튜버 윰댕이 다이어트 성공 후 매력적인 모습을 공개했다.

윰댕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파란색 슈트 차림으로 포즈를 취한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윰댕은 얼굴 부기도 쏙 빠졌고, 몸도 날렵해진 모습.

윰댕은 "신장이식하고 스테로이드 복용하면서 48에서 72까지 총 24킬로가 쪘다"면서 ""어쩔수 없이 먹어야하는 약이지만, 식욕이 엄청나게 늘고, 비정상적으로 지방을 축척시켜서 많이 먹지 않아도 체중이 어마어마하게 늘고 이런 변화들이 감정도 우울하게 만들더라"고 후유증을 적었다.

윰댕은 "작년에 우연히 시작한 필라테스로 운동이 재미있다는 걸 느끼게 됐고 덕분에 여러 운동에 관심이 생겨 라틴댄스, 방송댄스, 헬스, 테니스, 수영, 볼링 등을 시작했다"며 "유산소 운동을 싫어하던 저에게 라틴댄스는 정말 신의 한 수 였고 근력운동과 유산소가 함께 되다보니 어느날 살이 쏘옥 빠져있더라"며 운동으로 살을 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윰댕은 "요즘은 눈바디 체크 할 때마다 뿌듯하다. 복근도 생기고 등근육도 생기고 전체적으로 근육량이 증가했다"고 뿌듯해 하면서 "신장이식 홍보대사로서 힘든 시기를 보내고 계신 분들께 병으로 내 삶이 끝나는 게 아니라는 희망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응원했다.

마지막으로 "올해는 더 많은 도전을 해볼 생각이다. 몸도 건강하게 챙기고 일도 열심히,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도록 노력할 테니 부족하더라도 예쁘게 봐달라"고 당부했다.

윰댕은 인기 유튜버인 남편 대도서관과 함께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방송에서 아들의 존재를 고백하며 많은 응원을 받았다.

sje@mkinternet.com

사진|윰댕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