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포토

이정재 정호연 박해수, 美 크리틱스초이스 레드카펫 포착

기사입력 2022-03-14 06:46:48 l 최종수정 2022-03-14 07:59:21

사진|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 SNS



넷플릭스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의 주역들이 제27회 미국 크리틱스초이스 어워즈에 떴다.

13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제27회 크리틱스초이스 어워즈(Critics' Choice Awards)가 개최되는 가운데, 시상식에 앞서 레드카펫 행사가 진행됐다.

크리틱스초이스 어워즈 공식 SNS에는 ‘오징어 게임’ 이정재 정호연 박해수의 레드카펫에 도착한 모습이 담긴 짧은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정호연이 드레스를 입고 카메라를 향해 환하게 미소 지으며 손을 흔들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턱시도를 입은 이정재 박해수도 카메라를 향해 미소와 함께 손을 흔들며 인사해 눈길을 끌었다.

‘오징어 게임’은 상금 456억 원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서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이번 시상식에서 드라마 시리즈 작품상을 비롯해 최우수 외국어 시리즈상, 드라마 시리즈 남우주연상(이정재)까지 3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이정재 박해수 정호연은 시상자로도 나선다.

크리틱스초이스는 미국 방송·영화 비평가들로 구성된 크리틱스초이스협회(CCA)가 주관하는 시상식으로 미국 아카데미(오스카) 시상식과 에미상 수상을 예측할 수 있는 지표로 불린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